알림마당게시판


크게 작게 인쇄

[전자신문]공공 사물인터넷 서비스 활성화 기반 정부망 구축 완료

전자신문
공공 사물인터넷 서비스 활성화 기반 정부망 구축 완료

정부가 지방자치단체별 개별 구축한 사물인터넷(IoT)망을 지자체 경계를 넘어 상호연계하는 토대를 마련했다. 향후 공공분야 IoT 서비스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행정안전부는 지자체 사물인터넷망 간 연계 기반 마련을 위해 지난해 7월 착수한 6억여원 규모 '정부사물인터넷망 공통기반 시범구축 사업'을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

지자체는 그동안 치매노인 관리, 독거노인 돌봄, 원격수도 검침 등에 활용하기 위한 IoT망을 활발히 구축했다. 다른 지자체와 호환성·연동성이 확보되지 않아 이용자가 해당 지자체를 벗어날 경우 IoT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는 문제점이 있었다.

공공 사물인터넷 서비스 활성화 기반 정부망 구축 완료


행안부는 각 기관 IoT망 데이터를 중계할 수 있는 허브, 정부 IoT망 공통기반을 구축해 지자체 간 IoT 통신이 가능한 환경을 조성했다.

공통기반으로 연계되는 IoT망 간에는 이용자가 지역제한 없이 편리하게 IoT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오산시는 최근 어린이안심추적서비스를 정부 IoT망 공통기반에 시범 연계해 기술 검증까지 마무리했다.

행안부는 각 행정기관이 IoT망을 도입할 때 공통기반과 연계할 수 있는 기술 안내지침을 연내 마련해 보급한다.

이상민 행안부 정보자원정책과장은 “기관별 IoT망을 연계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해 공공 사물인터넷 서비스를 활성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본격 적용과 확산에 앞서 관계부처와 충분한 협의를 거쳐 공공 IoT 서비스가 더욱 발전할 수 있는 제도적·기술적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진기자 [email protected]
코멘트 0
클릭시 새로고침

한국스마트미디어학회

한국스마트미디어학회